안녕하세요!

새로 오셨군요. 커뮤니티에 참여하시려면, 이 버튼 중 하나를 눌러 주세요!

full league table >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 vs 웨스트햄 전(H) 후기

굉장히 어수선한 분위기 가운데서도 3점 가져온 선수들에게 아주 고생했다는 말 먼저 하고 싶네요.

전반에는 굉장히 정신이 없어서 이거 또 승점 못챙기는 것 아닌가 걱정이 컸는데 다행스럽게도 이번 라운드에서도 토레이라와 라카제트가 들어오니 경기가 풀리네요.

시티전에서 제가 굉장히 많이 질타했던 램지의 움직임이 많이 보완이 된 점도 이번 경기에서 인상적인 모습 중 하나였습니다. 수비 가담율이 지난 경기에 비해 많이 올라갔으며 베예린이나 므키와 수비수를 끌고 들어가며 전진 빌드업을 보여줬던 활동량은 아주 좋았습니다. 아직은 호흡이 잘 안맞고 있지만 주요 공격 루트 중 하나가 될 것 같아 기대가 큽니다. 다만 무리한 패스는 좀 자제해줬음 좋겠네요. 패스가 안될땐 굉장히 답답하네요. 확실히 이런 면에서는 외질이 출장해주는게 경기 보기가 편합니다.

이번 경기 내내 수비 혹은 역습 상황 시 3선에서 정리를 못하고 항상 페널티박스 라인까지 공이 넘어오고 페널티 박스 안에서 수비를 해결하려고 한 점은 굉장히 불만족스러웠습니다. 이러면 전진 압박을 강력하게 하는 이유가 크게 퇴색되는 것 아닌지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공이 깊숙히 들어오면 클리어링도 제대로 안되는데다가 체흐의 킥력도 많이 부족해서 상대팀 선수들에게 그냥 공을 안겨주는 잔실수가 나오는 장면이 이번 라운드에서 많이 나왔습니다. 라인을 바짝 끌어올려 전진압박을 골자로 하는 전술을 시행할 것이면 이런 점은 확실히 개선이 필요할듯 합니다.

이 문제가 2, 3선 미드필더의 탓인건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만 후반에 토레이라가 나오고 나서 어느정도 해결이 되었다는 점은 쟈카나 귀엥두지가 수비력과 포지셔닝을 조금 더 개선해줘야 하는 것 아닌지에 대한 생각을 들게 합니다. 특히 쟈카는 역습상황마다 조금만 더 뛰어줬음 좋겠는데 좌우만 두리번거리면서 복귀할 뿐이지 안뛰더군요 솔직히 쟈카는 경기 보는 내내 많이 답답했습니다.

물론 시즌 초라 몸 상태가 완벽하지 않을 수 있다는 전제를 해야하지만 선수들이 조금 더 경기에 집중을 해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요즘 축구 커뮤니티에서 현대 축구에서 원툴 플레이어의 효용에 대해 많이들 이야기 하시던데 특히나 이번 라운드 경기를 보면서 이런저런 생각이 많이 들게 되네요. 그래도 소중한 첫 3점을 얻어왔고 카디프-뉴캐슬-에버튼-왓포드-풀햄 경기 치루면서 호흡을 조금 더 맞춰보면 좋은 결과 있을 것 같아 기대가 됩니다. 
  • 압박을 하려면 선수들 간격이 정말 중요 하다는걸 리버풀이나 맨시티 경기보면서 느끼네요 특히 리버풀.

    수비라인부터 3톱라인까지, 왼쪽라인에서 오른쪽라인까지 아주타이트 하게 공이 움직일때 10명이서 하나가 된것 처럼 조직적으로 움직이네요. 공주변에 선수들이 많으니 결국 세컨드볼을 따내기도 하구요.. (물론 선수들이 적극적이고 빠른것도 있긴함) 그러니 공격시에 공을 뺏겨도 바로 뺏어와서 공격을 하네요... 라인을 올리려면 이정도 간격유지와, 압박은 해야되는듯
  • @hokiefan23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그런 측면에서도 아직은 에메리호가 갈 길이 멀단걸 느꼈네요. 므키나 이워비가 좌우로 벌려주며 공간을 만들어주는 스타일이 아니다보니 전방압박을 강하게 걸면서 역-역습 시나리오를 자주 만들려면 지금보다 좌우폭이 좁은 컴팩트한 축구를 해야할 것 같은데 오늘 보여준 모습은 횡적으로나 종적으로나 여러모로 좀 어중간하단 느낌이 강했습니다. 선수들 동선이 겹치는 모습도 많이 나왔구요. 정돈이 안된 어수선한 느낌이 얼른 정리되었으면 좋겠네요.
  • 토레이라선발이 필수같아요

  • 어떻게 보면 첫 승에 대한 심리적 부담감을 이겨낸 것이 이번 라운드 최대 수확이 아닐까 싶습니다.
    이 경기에서 얻은 모멘텀을 바탕으로 쭉쭉 연승으로 치고 나가길....
Sign In or Register to comment.